프로그램
교회뉴스
글 내용 보기 폼
제목 프란치스코 교황, 5.18메시지 ''인권 수호위해 목숨 바친 모든 젊은이들 희생 기억되길''
첨부파일1 프란치스코교황.jpg(55kb)

김선균 | 2020/05/17 21:21

(광주가톨릭평화방송) 김선균 기자 = 프란치스코 교황은 5.18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아 발표한 메시지에서 "5.18 40주년 기념일을 통해 무엇보다도 인권을 수호하기 위해 자신의 목숨을 바친 모든 젊은이들의 희생이 기억되기를 기도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오늘(17일)저녁 7시 30분 천주교광주대교구 임동주교좌성당에서 봉헌한 '5.18 40주년 기념미사'에서 주한교황대사인 알프레드 슈에레브 대주교가 대신 읽은 '5.18메시지'에서 이 같이 밝혔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사진출처=바티칸뉴스(VATICAN NEWS)>

교황은 "광주대교구에서 1980년에 일어난 5.18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을 기념한다는 소식을 듣고 기뻤다"며 "지금을 살아가는 모든 이들에게 자신의 영적인 친밀함을 확고히 전한다"고 덧붙였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의 5.18메시지를 한국어로 대신 전하고 있는 주한교황대사 알프레드 슈에레브 대주교의 모습

이어, "광주의 교회가 하느님이 부여하신 존엄성과 가족 공동체 개개인 모두의 권리를 존중하면서 더욱 생명을 보호하는 사회 질서를 형성하는 것을 돕기 위한 노력을 계속 할 수 있는 힘을 발휘하길 바란다"고 당부했습니다.

교황은 특히, "이번 5.18광주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 행사가 평화와 화해를 이루는데 기여하고, 사랑하는 한국 국민들 마음 속에 연대와 형제애를 증진하며 선과 진리와 정의를 향한 열망이 북돋아지게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습니다.

끝으로 프란치스코 교황은 "광주대교구의 모든 신자들을 위해 평화의 어머니이시며 중재자이신 성모 마리아께 전구하며,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평화의 서약으로 기꺼이 축복을 내린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이번 프란치스코 교황의 '5.18 메시지'는 지난 3월 23일 바티칸에서 작성돼 광주대교구장인 김희중 대주교에게 전달됐습니다.  

<저작권자(c)광주가톨릭평화방송,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작성일 : 2020-05-17 15:42:41     최종수정일 : 2020-05-17 21:21:59

목록
이전글
 
다음글
 

Top이동